야설: `동거`-부제: 타락한 천사 - 5부 | 야설공작소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한국미녀
토토 사이트 위너
토토사이트 선시티
`동거`-부제: 타락한 천사 - 5부
최고관리자 0 18,514 2022.11.25 16:14
#5 - 위기탈출 ″ 제발 그만 해!! 흐흐흐……흑…… ″ ″ 지랄하네… 너같음 그만 두겠냐? 왠 허여멀건한 여자 궁뎅이가 먹어주십쇼~하고 내밀고 있는데… ″ 그러면서 준철은 바지를 벗어 자지를 꺼내들었다. 커질데로 커진 준철의 자지는 명품 그자체였다. 희진의 허벅지를 감싸고 있던 한손을 빼내 희진의 손을 잡고 자신의 자지에 갖다 대었다. ″ 뭐… 뭐하는거야! ″ ″ 내 명품자지 함 만져봐! 이게 니 보지 속으로 들어갈테니까! 흐흐흐~ ″ ″ 이런 미친 성 도착증환자새끼! ″ ″ 이런 변탠거 이제 알았냐? 잔말말고 손 왔다갔다하면서 흥분 좀 시켜봐! ″ ″ 싫어! 변태새꺄!! ″ ″ 이년이 미쳤나… 돈을 쳐받고 공부시켜주겠다고 이렇게 왔으면 돈값을 해야될거 아냐? ″ ″ 흐……… 흑……… 이게 무슨 공부야!! ″ ″ 모르냐? 성교육! 크크크! ″ ″ 이거 놔! ″ 준철은 반항이 더더욱 거세진 희진을 벽쪽으로 강하게 밀어붙여 옴짝달싹 못하게 만들었다. ″ 씨발! 이렇게까진 안할려고 그랬는데! ″ 갑자기 준철은 희진의 머리채를 휘여잡고 억지로 눌러앉힌 뒤 자신의 자지앞으로 얼굴을 갖다대도록 만들었다. ″ 빨아! ″ ″ 시……싫……어!! ″ ″ 이게 미쳤나… ″ ′ 차……찰……싹………!!! ′ ″ 아악!!!! ″ 열받은 준철의 손은 희진의 뺨을 때렸다. ″ 흐……흑…흑…흑…… ″ ″ 그니까 더 쳐맞기 전에 어여 빨어!! ″ ″ 흐…흑…… ″ 희진은 울며 쭈그려앉아 준철의 자지를 손에 쥐고 귀두부터 서서히 빨기 시작했다. ″ 끄…………으으………읏! ″ ″ 쑤걱~ 쑤걱~ 쩝~ 쩝~ 쩝~ 쩝~ ″ ″ 헉! 허…………헉!! ″ ″ 낼름낼름~ 쩝~ 쩝~ 쩝~~~~~ ″ ″ 허……… 헉……! 첨 해보는 솜씨가 아닌데! ″ 그러면서 고개를 숙여 희진의 면티 속으로 손을 집어넣어 가슴을 만지작 거린다. ′ 주물럭~ 주물럭~ ′ ″ 쳇~ 싫은 척은 혼자 다하면서 젖꼭지 발딱 선거보니 지도 흥분했구만… ″ ″ 아… 아냐! ″ ″ 아니긴 뭐가 아냐! ″ ″ 낼름낼름~ 쩝~~~~~~~ 쩝~~~~~~ ″ ″ 헉! 헉! 헉! ″ ″ 아…………흐……흣……!!!″ ″ 이제 그…그만 햇! 나 정말 수치스럽단 말야!! ″ ″ 좆까고 자빠졌네… ″ ″ 제발… 지금이라도 그만 둬… ″ ″ 그러게 애시당초 고분고분 나와야 할 것이지 괜히 앙탈은 부려가지고…″ (낼름낼름) (쑤걱쑤걱) ″ 빼는 척하면서 할 건 다하는구만… ″ 절정에 다다른듯한 준철은 이내 희진의 몸을 다시 일으켜 엉덩이를 자기쪽으로 내밀게 하였다. 그러자 준철이 약간 방심한 틈을 타 희진은 약삭빠르게 도망칠려고 한다. ′ 타타탁! ′ ″ 아니… 저년이!! ″ ′ 찰싹!! ′ ″ 아…악……!!! ″ 하지만 얼마 못가 희진은 잡히고 말고 준철에게 다시 뺨을 맞고 쓰러졌다. ″ 흑………흑…………… ″ ″ 가만히 있어!! ″ 준철은 다시 윽박지르며 희진의 양팔을 꽉 잡은채 이제 자신의 자지를 희진의 보지에 서서히 넣는다. (스르르) ″ 아………아………! ! ! ″ 희진의 입가에서 얕은 신음소리가 들려온다. ″ 흐흐흐…… ″ ″ 아……악………!!!!!! ″ ″ 흐흐흐…… ″ ″ 아……!!! 아………퍼…………!!! ″ ″ 아우~ 조여오는거 봐라~ 아………아…… !!! ″ ″ 어……우……… ! ! ! 끄………으………응………읏………! ! ! ″ ″ 하…………아………악……… ! ! ! ″ 그러면서 준철은 허리를 두세번 서서히 움직이기 시작하더니 갑자기 자신의 자지를 희진의 보지에서 빼내었다. ″ 아우~ 갑자기 존나 오줌 마렵네… 여기서 좀 기다려! 화장실 좀 갔다올테니… ″ (탁탁탁~) ′ 철컥! ′ ″ 이건 하느님이 주신 기회야 ! ! ! ″ 준철의 손에서 벗어난 희진은 화장실문이 닫힌걸 보고 재빨리 팬티와 치마를 입고 바깥으로 나왔다. ′ 저런 미친 새끼… 흐흑…… 하마터면 당할뻔 했잖아… ′ ′ 엉엉엉엉엉엉엉… 엉…엉… ′ ′ 그래… 여기까지 온 이상 더 이상 커질 일도 없어… 오빠한테 전화하자… ′ ′ 뚜……뚜……뚜……찰카닥! ′ ″ 흐…흐…흑…오…오빠…! ″ ″ 여보세… 억? 희진이니? 밤늦게까지 안오구 뭐해? 무슨 일 있어? ″ ″ 오……빠…… 나 강간당할뻔 했어…… 흐…흐…흑…… ″ ″ 뭐? 어떤 새끼한테!!!!! ″ ″ 나…… 과외하는 얘……한테…… 흑……흑…… ″ ″ 언제부터 그랬어? ″ ″ 며칠전부터 자꾸 몸만지고 찍쩝댔었어… 흑흑…… ″ ″ 그런 말 없었잖아? ″ ″ 일 더 커질까봐 그랬지… ″ ″ 바보! 그걸 왜 이제야 말해!!! 거기 어디야!! ″ ″ 여기… ○○동… ○○앞이야… ″ ″ 기다려!! ″ 이윽고 30여분이 흐르고 지훈이 도착했다. ″ 오……오……빠…! ″ 서글피 울며 지훈의 품안에 안겼다. ″ 그 새끼 불러내! 지금 당장! ″ 때마침 준철이 집앞 대문을 열고 나오기 시작했다. ″ 쟤야… ″ ″ 어디? 지금 대문 나오는 쟤? ″ ″ 응…… ″ ″ 넌 집에 가 있어! 내가 해결하고 올테니까…… ″ ″ 으……응…… ″ ……… ″ 저기요? ″ ″ 와요? ″ ‘ 어린 것이 존나게 싸가지가 없군… ’ ″ 혹시 최준철씨 되십니까? ″ ″ 그런데요? ″ (이 소설은 픽션입니다) 준철이 희진을 강간할려다 마는 선에서 끝낼려고 했는데 그러면 너무 루즈해질 것 같아서 일찌감치 넣었습니다. 소리가 지원되지 않고 그냥 글로만 적다보니 표현하는게 너무나.. 어렵군요.. 특히..소리를..표현하는게.. 에로비디오 감독이라면 잘 만들어 낼 자신있는데 글로 표현하자니 너무나 어렵군요… ^^ 글재주도 없어서 다른 분처럼 실감나게 재밌게는 하지 못하겠군요. 여기까지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드리고 오늘은 여기까지 적습니다. 그럼 즐거운 추석 되시길… ^^

Comments

야동박사   보지넷   쉬멜닷컴   야동의민족   오피랜드   모아18   쉬멜조건만남   꽁닷컴   피망머니상   레플리카쇼핑   출장마사지   투닷컴   소라넷야설   19x.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