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설: 내 이름은 미야꼬 - 4부 | 야설공작소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한국미녀
토토 사이트 위너
토토사이트 선시티
내 이름은 미야꼬 - 4부
최고관리자 0 13,996 2022.11.16 00:40
내 이름은 미야꼬 내 이름은 미야꼬내이름은 미야꼬-4부 4부..... 엄마와 함께... 그런데 한번은 큰사건이 있었죠.... 한번은 또 그오빠들한테 잡혀서 오토바이에 태워져 가는데 그오빠들 반대 써클하고 시비가 붙어서 강변에서 패싸움이 났어요 그때 오빠들 싸움에서 져서 다 도망가고 저만 남아서 바로 다리밑에서 돌림빵 당했죠.. 제 치마를 찢어버리고 팬티마져 벗기더니 오토바이 위에 올려놓구는 한명씩 정말 순서기다려 가면서 차례대루 하는거에요 차라리 한꺼번에 덤비면 몰라도 남자들에게 둘러싸여서 오토바이 위에서 다리벌리고 있는거 생각보다 무지 쪽팔려요... 그렇게 얼마정도 시간이 지나고 그 자식들이 일을 모두 끝내더니 제 학생증을 鍛超봇?br /> 그러더니 제다리를 활짝벌리게 해놓고는 제 얼굴이랑같이 사진을 찍어가 버렸어요... 완전히 덫에 걸려든거죠.... 인터넷에 퍼트려 버린다는 협박에 저는 지난번 오빠들처럼 도망도가지 못하고 그녀석들이 부르면 아무말도 못하고 끌려다녀야 했어요 그래서 제 보지는 망가지다 못해 하루라도 성할날이 없었어요.. 매일 10명가까운 자지가 들락거리고 많은날은 20명도 넘게 또 그 20명이 두 번씩한다고 치면 40번... 정말 창녀가 부럽더라구요..... 한번은 끌려가서는 어느날처럼 저를 돌림빵 당했죠... 근데 이상하게 제 보지안에다 사정안하고 끝내더라구요..이상하다 했는데 이 변태녀석들이 10명이서 한컵에다가 정액 모아가지고는 제 보지를 벌리고 깔대기를 박는거에요 그리고는 깔대기를 통해서 그 컵에 있는 누런정액을 제 보지구멍 아니 자궁 깊숙이 에다 부어버리는 거에요 "캬캬캬 우리 이년 임신한번 시켜볼까 임신한년 따먹는 재미좀 느껴보게" 이러면서 정액 못나가게 한다고 정액으로 꽉차있는 제 보지 구멍을 화장지로 꽁꽁 막아버리는 거에요... 저는 그렇게 몇시간을 자궁안에 이놈저넘의 정액을 가득 머금은채 녀석들을 따라 거리를 돌아다녀야 했어요... 정말 미치는줄 알았다니까요.. 그리고 나서 집에와서 화장지를 뽑아내니까 제 보지에 큰 구멍이 생기면서 제 허벅지를 타고 줄줄줄 끝도 없이 흘러내리더라구요... 다행히 임신은 면했답니다. 날이 갈수록 이놈들의 변태행각은 더해갔구요 대담해지기 까지 해서 우리집앞에서 죽치고 기다리는 경우도 생겼어요 그래서 저는 엄마가 머물고 있는 집으로 피신을 했죠 엄마는 항상 술에 쩔어서는 내가 와도 곤드레 만드레 였어요 그게 아니면 어디를 나가는지 외출하구 없구요.... 머 외출하는 날이 훨씬 많았죠.... 그러던중 사건이 발생해버렸어요... 이녀석들이 나를 미행하다가 엄마집으로 가는 나를 찾아내고는 초인종을 누르려는 저를 덥친거에요 그리고는 다짜고짜 집에서 술한잔 하자면서 때를 쓰는거에요 다행히 초인종을 눌러도 엄마가 외출했는지 아무반응이 없더군요 그래서 저는 열쇠로 문을 끄르고 녀석들이랑 들어왔어요. 어짜피 피하지 못할거라면 엄마오기전에 다 끝내버릴려구요 ....호호호 하지만 이게 실수였죠...술까지 마셔서 얼큰하게 취한 녀석들은 갈생각도 안하고 계속 제 보지만 못살게 구는 거에요 이제는 저도 포기상태여서 제 보지에 좇질하는놈 허리를 붙잡고 쾌락에 빠져 있는데 "야 한넘만 이리와바라...빨리.." 이러는 거에요 저는 그때 한참 오르가즘에 올라가는 중이라서 신경쓰지 못하고 신음소리만 내고 있었는데... 두 번째놈 놈이 제 얼굴에다가 사정을 할쯤 일이 발생했죠... 제가 입을 크게 벌렸음에도 일부러 제 얼굴에 사정해서 제가 눈을 제대로 못뜨는 사이 일이 터졌어요.... 우연히 안방에 들어갔던 넘이 소리를 지르는 거에요.. "야... 다 이리와바 ...여기 죽인다 죽여" "저것들은 코가 개콘가 냄새를 왜이리 잘맞아?" 저는 화장지로 정액을 닦아내며 무슨소린가해서 녀석들이 몰려있는 안방으로 가보고는 기절할뻔했어요... 거기에는..거기에는 엄마가 침대에 취한체루 뻗어있고 그런 엄마의 다리를 크게 벌리고는 한놈이 엄마의 보지에 좇질을 하는 중이었어요.... 거기다가 엄마의 입가에 묻은 정액으로 봐서는 다른 한놈이 이미 엄마 입에 사정을 한게 분명했구요 "엄~~~~~~~~~~~~~~~~마" 나는 있는힘을 다해 엄마의 보지에 박고 있는 놈을 밀쳐내려고 했지만 이내 바닥에 고꾸라져 버렸어요 한놈이 제 머리채를 휘어잡은거죠.. "오~~~~ 죽인다 ...이여자가 니네 엄마야..." "오..정말? 정말....? 와..... 무지 이뿌다 아줌마 치고는 몸매도 죽이네" "야 이시바 조용점 해봐 좆질하는데 존나 시끄러..." "와 시바 이 갈보년 엄마 맛이 어떠냐?" "말도 마라 방에 들어오니까 왠여자가 누워 있길래 보니까 팬티를 벗고 자고 있자나 ,,,," "와...그래서? 그래서? " "아..그래서 보니까 저거바라 보이냐 저 커다란 자위기구를 끼워놓구 자고 있더라고" " 와 시파 존나크네 이런걸 끼우고자" "쉬바.. 역시 갈보년 엄마구만... 같이 갈보구만..." 녀석들은 한마디씩 하며 엄마주위에 모여 좇질하는걸 구경하는거에요. "오..시바 나...나...나온다..." 좇질을 하던 녀석이 엄마의 보지안에다 사정을 했다 "야 맛이 어떠냐? 앙?" "오..죽이네...아줌마는 처음인데 ....저 갈보년 못지 않어" "야 나도 한번 해보자 " "내가 먼저야 임마" 녀석들은 서로 먼저 엄마의 보지에 자지를 박기위해 다툼을 했고 그사이에서 말리는 나는 안중에도 없었어요. 내가 말리는 것은 소용도 없이 엄마의 보지는 녀석들의 눈앞에 휜히 들어났고 녀석들은 저마다 엄마의 보지에 대해 한마디씩 하고는 결국 2번째 놈이 엄마의 보지를 벌리고는 자지를 밀어넣기 시작했죠..정말 미치는줄 알았어요 또 다시 딸앞에서 자신의 보지가 벌려진체 남자들에게 농락당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만거죠. 엄마는 그걸 아는지 모르는지 비몽사몽인 상태에서 신음소리만 내고 있었고 그것이 녀석들을 더 자극하는게 되버렸죠.. 녀석들은 이제 거의 이성을 잃어버려 다른 애의 엄마를 따먹는다는 생각에 안절부절을 못했어요 엄마의 다리를 어깨에 걸친체 왕복운동을 하던녀석이 작은 신음소리와 함께 정액을 뽑아내자 바로 다른녀석이 엄마의 보지에 달려들어 자지를 박아넣었죠... 나는 이러지도 못하고 울고만 있는데 다른 한 녀석이 저를 번쩍 들어서는 엄마 옆에다 눕히는 거에요 " 야 어떠냐 엄마하고 딸하고 동시에 따먹는거" " 오~~~~ 굿아이디어" 녀석들은 망설임도 없이 엄마옆에 누운 내 보지를 벌리고는 자지를 밀어넣었고 나는 그렇게 엄마와 같이 다리를 벌리고는 자지를 보지에 받아 들여야 했죠..... 녀석들은 그렇게 차례대로 엄마와 나를 따먹더니 결국은 엄마의 똥구멍까지 따먹기 시작했어요.. 한놈이 저년 엄마 똥구멍맛은 어떨까? 하는 말에 또다시 거기있는 녀석들 모두가 엄마의 똥구멍안에 한가득 정액을 쏟아 내었죠... 그렇게 해서 엄마의 수난은 다시 시작되었어요.. 그녀석들은 틈만나면 엄마의 집에 찾아왔죠... 올때마다 엄마는 제정신이 아닌상태에서 젊은 고등학생들에게 자신의 보지와 똥구멍일 내어준채 돌림빵을 당했구요.. 신고 하지 않았냐구요.. 저는 겁이 너무 나서 생각지도 못했구요... 엄마는 미국에서의 충격으로 정신이 조금 이상해져 있었고 거기다가 알콜중독까지 겹쳐서 제정신이 아니었죠.... 그러던중 그날 이후로 엄마는 예전의 충격이 다시 기억났는지 술을 더 마시게 되었고 정신상태도 점점이상해져 갔어요 하루는 엄마집에 가니까 엄마가 그녀석들 밥을 지어주고 있는데 보니까 앞치마만 두르고 있더라구요... 거기다가 한녀석이 우리 엄마를 부르자 엄마는 연습이라도 한 듯이 기는 자세로 다가가서는 자지를 빨아 주는거에요 그리고는 나보다도 더 맛있게 정액을 먹더라구요 또 한번은 엄마가 밥을 먹는데 꼴이 너무 우스웠어요 한녀석이 엄마를 자기 앞에 앉혀 놓고 밥을 먹는 거에요 뒤에서 안牡?말이에요 이상해서 보니까 엄마는 그녀석의 자지를 박은채 밥을 먹고 있더군요 엄마는 나보다 더 섹스중독이었던거죠... 그렇게 엄마와 내가 동시에 녀석들에게 망가지고 있을 때 한녀석이 저에게 엄마를 구할수 있는 제안을 한가지 해왔죠.....

Comments

야동박사   보지넷   쉬멜닷컴   야동의민족   오피랜드   모아18   쉬멜조건만남   꽁닷컴   피망머니상   레플리카쇼핑   출장마사지   투닷컴   소라넷야설   19x.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