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설: ---경기도 OO시 여자와의 추억 - 2부 | 야설공작소

틴더
한국미녀
노빠꾸
1xbet
카지노 사이트
---경기도 OO시 여자와의 추억 - 2부
최고관리자 0 19,583 2022.11.21 00:46
업무가 바빠서 글쓰는게 쉽지가 않네요~ 소설이 아니고...100% 경험담 이야기입니다~ 섹스를 하면서 명기라고 느낀 여자가 3명이 있는데...이 여자들과의 스토리는 카페 여사장과의 이야기가 끝나면 오픈을 할까 합니다~ 굉장한 여자들이라서 지금도 가끔 그리울때가 있어서요~ 대전시에 사는 여자분이 NO.1 이라서...지금도 생각이 나네요~ ----------------------------------------------------------------------------------------------------- 어제도 과음으로 고생한 몸이기에...술을 참고 집에 들어가야하지만...,,, 퇴근후에 가볍게 술생각이 나는건...아마도 내가 알콜중독초기같은 생각을 해본다...~ 그러나~ 어찌하랴...~ 마음가는대로 해야만 기분이 풀리는 성격인것을...~ 그녀...~ 지나가며 잠시보다 샵에 들어와서 처음본 얼굴과 눈인사...~ 마음속에 못다푼 늑대같은 욕망과 욕구가 샘솟음을 스스로가 느끼는걸 감추고 태연하게 카페 한쪽 테이블에 착석한다...~ "가볍게 한잔하러 지나다가 들렀네요~맥주 하나주세요~" "사장님도 마실려면 하나더 같이~" 카페 들어오며 무관심한듯한 맨트를 날리며 혼자 앉아서 피네스 담배를 한가치 물고 불을 붙여본다...~ 나는 단종될때까지 피네스만 피웠고...단종되며 담배를 끊었었다~ 나만의 멋과 프라이드라고 할까...??? 10대후반부터 피웠으니...~ 참~ 와이프보다도 오래 같이한듯 싶은 생각을 해본다~ 잠시후 여사장이 앞에 앉아... 빙그레 웃으며 말해본다~ "아까는 사과도 안하고 지나치시더니...뭔일이 있었나봐요~?" 나는 말하기가 챙피한거같아... 친구만나려고 왔다가 캔슬되어 가는길이라고 말을하고는 "가게 오픈하고 제가 첫 손님인가요~???" 그녀가 말하길~ 가게 오픈한지는 1주일이고... 오늘은 내가 첫손님 이란다~ 영업시작을 내가 했으니까 자기가 오늘은 말친구 할테니까 편하게 마시라며 잔에 술을 따라준다...~ 자세하게 얼굴을 보니... 진짜 에바 롱고리아하고 똑같다~ 몸매는 B컵 가슴에...~ 업된 힙라인~ 그리고 S라인 몸매...~ 무엇보다... 눈웃음이 매력적이다...~ 반달눈 모양의 눈웃음~ 반갑게 인사하며 건배를 하였다~ 어제의 폭음에도 술이 들어가는 몸이라니... 손님이 없는 카페에 여사장과 둘만의 있는 공간이 무엇보다 정겨워서 좋았다~ 테이블은 5개정도...~ 손님이 없군요 하는 내물음에 "시간이 초저녁이라서요" 하며 술한잔 마신후에~ 담배 한대피워도 되냐고 물어본다~ 전혀 그렇게 안생긴 외모인데... 쿨하게 피우라고 주니~ 자기는 마일드 세븐만 핀다며 자기것을 꺼낸다~ 내가 불을 붙여주니... 한 모금 빨아서 내뱉는 담배연기에서... 왠지모를 아픈 사연이 타버린듯 하는 느낌과 향기가 전해져와 물어본다~ "담배가 자연스럽다못해 멋지군요~~~^^" "20년을 피워서 그래요~^^" 그녀의 말에 나이를 짐작하고 다른 질문들을 쏟아내려한다...~ 아마도 내 마음속은 어제,오늘,못풀어버린 수컷으로서의 욕구가 더 크게 자리잡은것일수도 모르지만...~ 술이 떨어져서 그녀가 술가지러가는 말과 함께... 안주는 어떤걸 원하냐고 물어본다~ 나는 그녀와의 대화가 중요하기에...~ 이집에서 제일 빨리 나오는걸로 부탁하고 병맥주를 내가 가지고 온다~ 6병정도 주는듯 하다~ 나랑 술마시는게 좋나...~??? 무슨 생각인지...중요하지않다...~ 지금은 그녀와의 얘기가 중요할뿐~ 병맥주와 간단한 마른 안주와 함께 그녀와의 대화가 시작되었다~ 그녀... 키는 160cm... 몸무게는 47~8kg정도... 미스코리아가하는 긴 머리...~ 나이는 39살...~ 왜~ 이런 미인이 지방시 외곽에 카페를 하는것일까...~ 술마시며 그녀의 삶에 대해 들을수 있었다~ 서울 강남에서 살다가 남편과의 이혼후 여기에 왔다는...~ 강남에서 큰 웨딩샵하고...일본에도 사업이 진출하여 잘나갔었는데... 남편이 사업하다 돈을 다 쓰고 대출까지 한 사실들...~ 그리고...,,, 그녀의 사업장까지 차압이 들어와서 이혼까지 한 사연...~ 듣고보니... 그녀의 남편은 유명한 연예인이었던 중년가수였다~ 기획사까지 차린...~ 이혼한 이유는...남편의 사업실패와 여자연예인과의 외도...~ 이혼후 서울을 떠나서 초등학생 아이들 둘과 함께 여기까지 왔단다...~ 남편과는 대학교때 음악 렛슨 받다가 강사와 제자 선을 넘어 섹스로 임신이 되어서 결혼한 케이스고...~ 이렇게...~ 그녀의 사생활 얘기를 들은후...~ 그녀도 나에게 질문을 해본다...,,, 나... 원래는 영업과 마케팅쪽에 일하고 싶었는데... IMF 와 국내/외 경기 침체의 암흑기에 취업을 해야했기에... 할수없이 전공쪽이 취업이 쉽기에...현실과 타협한... 대기업 S사에 3교대로 근무하는 엔지니어다~ 전공이 공학이다보니 원하는 분야와는 다른,,, 취업을 위해서... 현실적인 편하게 먹고 살기위해 나온것...~ 같은 그룹사의 비서출신의 와이프와~ 다섯살된 아들과...둘째가 임신중이라는 내말에... 집에 신경 많이 쓰라는 조언을 해준다...~ 서로의 사생활을 오픈후 작은 공감대와 신뢰감이 생겨 더 많은 대화를 하는중...~ 그녀의 외모에 반한듯... 컨트리 스타일의 중년 남자들이 2명씩 아님,3명씩 들어와서 어느새인가 홀안은 사람이 가득하다...~ 이 테이블...저 테이블 왔다갔다하며 써빙하며 눈웃음과 대화로 손님들과 얘기하는 그녀가 안쓰럽기까지 하다...~ 어느덧~ 시간이 많이 흐른듯... 술병이 늘어나고 손님들과 대화로 나에게는 조금 소홀한듯하는 그녀에게... 바쁜거 같은데... 그만 간다고 말하고 계산을 말하는데... 그녀가 조금만 있으면 손님들이 가니까 기다리라한다...~ 오늘은 자기도 편하게 술한잔 하고싶다는 말과 함께...~ 짧은 순간...~ 고민을 한듯 싶다...~ 뭔가 좋은일이 있을듯한 느낌과 함께...~ 그럼, 혼자서 가볍게 마신다는 말과함께... 담배를 피면서 지나가며 눈을 나에게 흘리는 그녀의 표정에 아래가 묵직해지는것을 감추고... 멋있게 폼잡고 담배와 술을 마셔본다...~ 캐쥬얼 정장하는 스타일과... 긴 웨이브의 생머리의 내모습~ 연예인 닮았다는 말을 많이 들었는데... 그녀도 같은 말을한다...~ 얼마나 시간이 지났을까...~ 투피스를 입은 그녀가 상의를 탈의하며 샵의 네온싸인을 끄고 문을 잡고...셔터를 내린다...~ 나시를 입은 그녀가 테이블로 와서 내옆에 앉는게 아닌가...~ "오늘은 편하게 마시고 싶어서..." 키스를 할뻔한걸 참고... 친구처럼 밤새도록 얘기하자라고... 악수를 청하면서 손을 잡아본다...~ 부드럽다...~ 긴 손톱과 네일아트에서... 남다른 여자라는것을 알기에는 그리 긴 시간이 필요치 않았지만...~ 자리에 앉은후 술이 없어 가지러 가는 그녀에게 내가 도와준다 하고 따라가서 술을 가지고 오는중... 테이블에 술을 놓자마자... 그녀를 앞에서 바로 안아버렸다...~ 허리를 밀착시켜 팬티를 뚫을것만같은 내 페니스를 그녀의 허리에 강하게 닿게하여 당기고... 바로 그녀의 입술에 키스를 하였다...~ 그리고 그녀의 턱위의 볼을 잡아 다물고 있는 이를 벌리고 거침없이 내 혀를 그녀의 입안에 넣고 그녀의 혀를 탐했다...~ 거침없이 혀를 꼬이면서 그녀의 침을 빨아들이면서...~ 잠시후... 내 허리를 그녀가 잡는다~? 나는 재빨리 손을 뒤로하여 그녀의 투피스 치마안으로 손을 넣어 작지만 탄력있는 그녀의 엉덩이를 움켜쥐어본다...~ 내가 입으로 빨고 깨무는듯한 표현을 손으로 하면서... 그리고 한손은 그녀의 나시 아래로 넣어 가슴도 움켜쥐었을쯤... 얼마나 지났을까... 그녀가 "아...흑" 하면서... "잠시만 가볍게 술좀 마시고 쉬었다가..." 하며 가볍게 가슴을 때린다...~ 터질듯한 페니스를 여전히 그녀 치골에 붙이고... 아마도 그녀의 보지에서도 많은 양의 애액이 흘렀으리라는것을 확인하는데는... 그리 긴 시간이 필요치가 않았다...~

Comments

  • 현재 접속자 3,136 명
  • 오늘 방문자 5,992 명
  • 어제 방문자 11,109 명
  • 최대 방문자 56,854 명
  • 전체 방문자 7,191,625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