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설: 옛날 이야기들 - 단편 | 야설공작소

틴더
한국미녀
토토사이트 알파벳
1xbet
카지노 사이트
옛날 이야기들 - 단편
최고관리자 0 19,122 2022.10.16 04:17

제목에 주의해서 들어와 주시길...




일부러 약간 요란스러운 드레스같은 옷으로 여장을 하고, 할로윈파티에 가는거야. 아는 사람들도 많은 학교파티같은것에 말이지.


화장도 본격적으로 하고, 단, 밝은 빨간색 루즈가 눈에 띄도록, 너무 짙게하지는 말아야지. 머리도 불꽃같은 붉은 색이나 아니면 밝은 하늘색의 가발까지 하고서 말이야. 이런 요란한 색은 단발머리 가발이 내 취향.


자 화장과 머리를 마치고 가짜가슴이 들어간 브래지어와 팬티스타킹 그리고 팬티를 보라색으로 통일. 그위에 어깨와 가슴이 약간 파이고 다리옆으로는 적어도 허벅지 1/3 정도까지는 찢어져서 움직이기 편한 파티복의 파란색이나 보라색의 원피스 드레스를 입어.


이제 세미하이힐까지 갖춰신은 채로, 미리 입을 맞춘 친구 한명을 에스코트삼아서 파티로 나서지. 여자친구가 남장을 하고 파티에 나서면 더블 임팩트.






너무 말을 많이 하지말고 대부분의 질문에 가볍게 웃으면서 내숭을 떠는 거야. 어디까지나 숙녀로서의 모습을 보이면서. 주위의 눈이 온몸에 쏟아지겠지. 노출이 보이는듯 마는듯한 옷일수록 더욱더 눈을 끄니까.


이런 모습에 호기심많은 사람들이 모여들게 마련. 적당히 상대하면서, 어느정도는 아양을 부려봐. 당황하거나 의외로 받아주는 사람들, 어느 쪽 반응이던지 나에겐 기쁨. 당황하면 한층 더의 아양으로 놀려주고, 의외로 받아주면 살짝 도망가는 듯하게 말을 흐리고.


늦은 시간까지 칵테일과 가벼운 음식, 즐거운 음악과 수다떨기로 즐기고 집에 갈준비를 하면서, 에스코트가 없어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주는거야. 물론 미리 처음 온 사람과는 말을 맞춰서 미리 돌아가거나 따로 살짝 빠져나가게 해야지.


아까 당황하면서도 계속 대화를 나눠온 남자나 끈질기게 짖궂은 질문이나 은근슬쩍의 스킨쉽을 해온 남자들중에서 나서는 사람이 분명히 있기마련. 숙녀답게 고마움을 표시하면서 같이 돌아가야지.


양쪽다 살짝 기분좋게 취해있을것이고, 돌아가는 밤길은 로맨틱한 분위기를 연출해야지. 일부러 살짝 기대어 걸으면서 취한 척을 해보는것도 좋고. 취한 척하면서 몸을 찰싹붙어 부드러운 나의 몸을 느끼게 해주고. 에스코트를 나서준것이나, 파티에서 상대해준거에대해서 적당히 고마움을 전하면서 상대를 추겨세워주고.


집이나 기숙사근처까지와서 나의 그때기분에 따라 이제 결정이돼지.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하면서 살짝 볼정도에 키스를 해주고 미소지으면서 숙녀같이 들어가는 것은 로맨틱한 방법이겠고.


아니면 음탕하게 나서야지. 낮에는 숙녀 밤에는 창녀란 말이 있듯이 말야. 음탕한 기분으로 여기까지 상상을 해왔다면, 이게 빠질수 없겠지.


에스코트에게 파티에서 상대해준것, 여기까지 에스코트해준것을 고마워하면서 이제까지보다 더욱더 가까이붙어서 눈을 감고 키스해달라고 속삭이는거야. 여기까지 상대해준 사람이라면 충분히 끼가 있는 법.






그의 입술이 내 입술에 닿을때 살짝 입을 벌려서 그의 혀를 유도해. 미끈거리는 그의 혀가 나의 혀를 찾아 들어오면 실망시키지 않고 나의 혀로 맞아들이지. 그가 나를 빨아들이듯 키스를 하면서 나를 끌어안으면 이제는 나의 두손이 그의 강한 등을 맛사지하면서 황홀감에 빠져.


내 혀를 가지고 놀듯 그의 혀가 내 입안을 농락할때 어느새 그의 손들은 내 엉덩이와 가슴을 애무하지. 가슴은 가짜라 미안할뿐이지만 내히프만큼은 탄력있게 그의 손길에 반응해. 아아...


긴 키스가 끝나고 그에게 안겨서 헐떡이면. 내 허벅지에 강하게 닿아있는 그가 느껴져. 욕망과 기대에 불타는 눈을 바라보면서 나는 천천히 그앞에 무릎을 꿇지.


불룩하게 튀어나와 그의 바지맵시를 버려놓는 녀석을 눈앞에 놓고, 나는 침을 삼키며 천천히 내 얼굴을 갖다대. 내 루즈가 그의 바지를 더럽히면서 나는 입으로 지퍼를 내려. 흥분감과 두려움으로 웅웅대는 머리속으로 지퍼가 풀리는 소리가 들려오고.


그의 팬티섶을 손으로 헤치고 마침내 그의 높이 솟아있는 몽둥이가 드러나지. 의외로 커다란 물건에 놀라 잠시 바라보면, 꺼덕거리면서 나를 노려보는 외눈동자.


약간의 액체가 흘러나오는 그 외눈의 시선을 피하고자 눈을 감으면서 나는 입술을 벌려 그의 자지에 입을 갖다대. 뜨거운 머리가 내 입술을 지나 입안으로 사라지고 나의 혀가 맞아주면서 내혀에 찝질한 맛이 느껴져.


하지만 별로 그 맛을 감상할 틈은 없어. 이쯤돼면 흥분한 그의 두손이 내 머리를 감싸쥐니까. 그의 자지를 입에 머금은 채로 살짝 올려다보면 주체잡지 못할정도로 흥분된 그의 눈초리가 나를 내려다보지.


목구멍과 혀를 나름대로 준비할동안 그의 허리가 움직이면서 뜨거운 살덩어리가 내 목을 찌르지. 입안의 벽과 내 혀를 마찰하면서 그의 자지가 피스톤 운돌을 할때 나는 더할나위 없이 흥분해. 아아...


내 목구멍을 즐기면서 내 입을 농락하던 그는 주의없이 잘못찌른 한번으로 내 목을 괴롭게해. 내가 켁켁거리면서 그를 뿌리치려하면 그가 놀라서 나를 놔주지.


눈물을 찔끔거리면서 진정할때에 걱정하면서 나를 쳐다보는 그가 느껴져. 눈물이 그렁그렁하지만 살짝 웃어보이면서. 다시 그의 아직 단단하고 뜨거운 자지에 주의를 돌려보고.


내 침에 번들거리고 축축한 그의 자지를 잡고 한두번 용두질을 쳐준후에 마치 사탕을 핥듯이 머리의 두꺼운 부분을 핥아. 부드러운 살이 내 혀를 통해 느껴지면서 약간의 찝질한 액체도 맛을 보게되고. 머리부분을 혀로 살짝 감쌌다가 풀어주면서 이제 혀를 아래로 이끌어.


그의 단단한 기둥부분을 따라 핥아가면서 내 혀는 무언가가 약동하는듯한 핏줄을 느끼면서 가장 아래까지 내려가 그의 불알들을 만나지.


주름들이 잡혀 있어 어찌보면 흉하게도 보이는 불알과 주머니를 핥아대다가 살짝 입안으로 하나를 집어넣어. 짙은 남자의 냄새가 내 입과 코로 느껴지면서 혀로 입안의 불알을 조심히 돌려보지. 그의 신음 소리에 미소지으면서 나는 좀더 입을 벌려서 다른 하나도 입에 넣어버려.


그의 불알을 빨고 있으면 내 눈앞으로 그의 단단한 살덩어리가 보여 그위로는 신음하는 그의 얼굴도 보이고. 내가 그에게 어떻게 보일까 궁금해 하면서 이제 입을 떼지.


더이상 단단해질수 없을만큼 단단해지고 늠름해진 그의 자지가 꺼덕거리면서 내 볼과 얼굴을 간지럽히면 이제 최후를 위해 입을벌려.


내 뒷통수를 잡고 벌려진 입술안으로 자지를 찔러대면서 그는 신음을 흘리지. 미끌거리게 젖어있는 내 혀를 기둥으로 느끼면서 볼을 찔러대거나 내 목구멍을 마치 보지처럼 찔러대면서 그는 음란한 말을 나를 향해 속삭여.


단단한 그의 살덩어리를 입안과 목에서 느끼면서 나는 내 얼굴을 그의 사타구니에 쳐박은채로 고통과 환희의 신음을 흘리고. 아까보다는 낫지만 그래도 얼얼하고 고통스러워하면서 눈물을 흘리지.


그에게는 너무나 짧겠지만, 나에게는 너무나 긴시간 후에, 마침내 그의 두손에 힘이 들어가 나를 그의 사타구니로 최대한 끌어붙이며 환희의 신음소리를 내고. 나는 목안에서 쏘아져 목구멍을 때리는 정액을 느껴. 생각했던것보다 훨씬 뜨겁고 끈적거리는 액체가 내 목구멍을 적실때 그는 내가 입을 떼는 것도 허락하지 않고 그대로 계속해서 그의 정액을 쏟아내.


나는 눈물을 흘리면서 그의 강한 손아귀힘에 잡힌채로 그대로 그의 정액을 입안에 머금고 있다가. 숨이 막히는듯한 공포에 질려. 급하게 그를 쳐다보면, 내 눈동자를 내려다보면서 그는 삼키라고 말하지. 그의 흥분된 눈동자를 얼마 맞서보지 못하고 나는 눈을 감으며 입안의 액체를 삼키기 시작해.


최대한 허락하는 대로 삼키다가 목에걸린듯한 느낌을 받으면서 나는 괴로워서 울면서 그를 뿌리치고 콜록거리고 그의 자지가 내 입에서 빠져나가면서, 아직 서있는 채로 꺼덕거리면서 최후의 정액을 내 얼굴을 향해 뱉어내지.


미쳐 피하지 못하고 뜨겁고 끈적거리는 정액을 얼굴에 뒤집어 쓴 나. 이미 눈물때문에 더럽혀진 화장과 가발에 끈적거리면서 흘러내리는 정액은 내 얼굴을 음란하게 만들어. 훌쩍거리는 나를 내려다보면서 뒷통수를 아직 한손으로 잡은 채로 그는 나의 음란한 얼굴을 감상하지.






로맨틱하게 끝내는게 날뻔했을까? 이런 창녀같은 음란함... 

Comments

야동박사   보지넷   쉬멜닷컴   야동의민족   오피랜드   모아18   쉬멜조건만남   꽁닷컴   피망머니상   레플리카쇼핑   출장마사지   투닷컴   소라넷야설   19x.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