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설: 얌전한 여친 홍콩보내준 썰 | 야설공작소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한국미녀
토토 사이트 위너
토토사이트 선시티
얌전한 여친 홍콩보내준 썰
최고관리자 0 14,865 2023.04.28 04:22
전여친은 나보다 3살어렸어 난 복학생이고 걘 새내기였지 그래도 난 꼰대는 절대 아니었어 그나저나 지금생각해보면 걘 진짜 예뻤던것같다. 신세경+손나은? 어떤느낌이지 알겠지 근데 걔 성격이 엄청 얌전했어 막 왕따같은 그런건아닌데 말수도적고 잘웃지도않고 조용한애였어 근데 언제부터인지 걔랑 나랑 어차저차해서 사귀게된거야 사귀고나서도 걘 여전히 조용했고 만나면 항상 나만말했던것같아. 애가 너무 보수적이라 말도안되지만 사귄 한달동안 키스도 못해봤다. 난 나름대로 엄청 참은편이었어 그래도 한달 좀 지나서 같이 맥주한캔사서 먹었어 술이 조금이라도 들어가면 사람이 들뜨니까 걔도 잘웃더라고. 기회는 이때다 싶어서 ㅋㅅ진하게했어 또 어차저차하니까 모텔로와서 나먼저씻고 걔씻는거 기다리는데 벌써부터 서려고 하는거야 참고 또 참고있는데 걔가 얼굴붉히면서 수건쓰고 나오는데 진짜 하얗고 너무예쁜거야 그래서 내똘똘이는 바로 서버렸지 여친이 나왔는데 너무예쁜거야 내가 손나은 닮았다고 했잖아. 그래서 진정시킨 내 똘똘이는 바로섰어 근데 내가그때 사각을 입고있어서 딱 티가났단말이야 걔가 내꺼보는순간 좀 흠칫한게 느껴져서 귀여웠어. 한편으로는 내가 처음인가? 했는데 처음은 아니더라고 무튼 난 팬티만입고있었고 걘 수건쓰고 있었어 걔가 침대로 올라오고 나는 ㅋㅅ하면서 수건을 재꼈는데 와..솔직히 난 걔 이전에도 나이에비해 경험이 많았거든? 근 데 내 전여친같은 몸은 처음보는것같았어 진짜하얗고 나올덴나오고 들어갈덴 드러간? 일단 가슴이 엄청예뻤어 그걸보고 가만히 있을순없기에 ㅋㅅ하면서 ㅂㄹ안으로 손을집어넣었는데 걔 ㅅㅇㅅㄹ가 진짜야릇했어 막 av배우처럼은 아니고 높은소리? 하응 이런거 ㄱㅅ조물딱거리고 ㅂㄹ벗기는순간 핑두가 내눈에 들어왔지 난 ㅈㄴ참을수없어서 바로 꼭지물고 걔 ㅍㅌ 손으로 문질렀어. 숱한 잠자리덕에 여자들이 어떻게하면 자지러질지 잘 알고있단말야 팬티위로 손가락전체를 문지르는데 엄청 축축한거야 내가 만났던 여자중 제일 물이 많았던것같아 안은 어떨까 궁금해서 ㅍㅌ안으로 손 넣어봤는데 왓더 축축도 모자라 질퍽거렸어 얌전한거에 비해 너무잘느껴서 더 흥분됐지 걔보고 우리ㅇㅇ는 물이많네 이러니까 아무말도안하고 얼굴 붉히면서 웃더라고 무튼 걔얼굴 쳐다보면서 중지로 ㅋㄹ문질렀는데 걔가 하아하앙 하면서 다리를 막 움직이는거야 내 손때문에 안달난 얌전한여친이 귀여웠어 팬티 벗기고 더 격렬하게 문질러줬는데 찌걱찌걱대면서 물이 사방으로 튀더라고. 난 ㅇㅁ할때 아무것도안하고 상대방 반응 눈마주치면서 지켜보는데 안달난 걔 모습을 보면서 왠지모를 정복감을 느꼈다. 문지르던 손을 아래로이동해서 천천히 손가락하나를 넣었는데 엄청 부드럽게 들어가길래 두개넣었어 넣자마자 걔가 앗흥! 하더니 내 입술을 찾는거야 난 ㅋㅅ안해주고 걔 머리만지면서 손가락 두개로 걔를 애태웠지 처음엔 천천히하다가 좀가서는 거의 쑤셨어 그럴때마다 튀기는 물이 신기했거든 걔가 내 팔잡고 계속 아앗 오빠 하앙 이러는데 죽겠더라 계속 쑤시니까 걔 등이 활처럼 굽었고 갑자기 부르르 떨더니 하악 하고 축 늘어지더라 손가락 두개로 가버렸어ㅋㅋ 내가 걔 땀닦아주고 걔손잡아서 내 팬티로 가져다댔는데 숨헐떡거리면서 눈 똥그랗게 뜨더니 날 쳐다보더라. 난 그대로 쌀뻔했어ㅋㅋ 내가 빨아줘 하니까 미소지으면서 무릎꿇고 내 팬티 벗겨주더라 벗기니까 내 성난 ㅈㅈ를보고 좀 놀란것같았어 내가 평균보단 좀 많이 크거든. 걔 전남친은 되게 작았나 새삼스래 놀란눈치라 난 걔가 걍 귀여웠어 하얀손으로 내ㅈㅈ를 잡는데 차가워서 내껀 더커졌어 걔가 오빠 뜨거워..이러는데 바로 덮치고싶었다. 되게 서툴게 만져줬는데 서툴어서 더좋았어 계속만지다가 살짝씩 귀두주변 햝길래 미치겠어서 내가 걔 머리잡고 움직였어 웁웁거리는데 멈출수가없더라고. 쌀것같아서 잠깐뺏는데 걔가 침흘리고 오빠꺼 너무커..이래서 걍 입에다싸야지하고 다시빨게했어 애가 익숙해졌는지 고개 돌려가면서 빠는데 너무섹시했어 절정에 걔 머리잡고 막 박다가 쌌는데 모르고 싼다는소리없이 싸서 애가 구역질하더라고ㅠ 미안했었지 근데 걔입술주변에 묻은 ㅈㅇ땜에 바로ㅈㅈ발딱섰어 걔눕히고 다리벌려서 ㅆㅈ한번 해준다음에 ㅋㄷ끼고 ㅂㅈ에 넣진않고 계속비볐는데 걔가 막 안달났더라. 평소에 조용한앤데 오빠 빨리넣어줘 제발..이러니까 더 놀려주고 싶었어 그래서 박아주세요해봐 이랬는데 진짜 오빠ㅈㅈ박아주세요 하더라고 최대한 천천히 넣었는데 너무 조여서 참기힘들었다. 처음엔 천천히하다가 ㅅㅇㅅㄹ 오져서 좀 빨리했어 막 오빠 너무아파 이러는데 몸이 주체를못해서 빨리할수밖에 없었어 내가 ㅅㅅ할때 소리잘안내는데 걔ㅂㅈ가 너무조여서 안낼수가없더라 서로 헉헉댐. 십오분했나 좀지쳐서 걔 위에다 앉혔는데 되게 서툴게 허리돌리더라고 안그래도 조이는데 더 깊게 들어와서 바로쌀뻔했어 조금하다가 힘들다그래서 내가 위로치면서 했어 걔가 위에서 날 껴안는데 귀가까이에서 하응아 오빠아응 이러대. 걔랑 ㅅㅅ할때 오빠소리 참 많이들었어. 위로치다가 다시 정자세로 박았어 절정이라 퍽퍽소리나게 격하게박았는데 걔가 거의 울면서 ㅅㅇ하더라 내가 걔 귀에대고 좋아? 좋아죽겠어? 이러면 앗흥좋아 하응 더세게해줘 이러는데 역시 여자는 ㅅㅅ할때 본모습이 나온다고생각했음 그래서 난 열심히하고 우린 껴안으면서 절정을 맞이했지. 걔 몸 부르르 떨리고 나도 가만히있다가 생각해봤는데 ㅋㄷ 한개 더있더라고 그래서 바로 끼고 뒷치기로 ㅈㄴ박는데 걔가 자꾸이상하다고그래서 아 얘가 홍콩가는구나 이랬지 그래서 오빠가 홍콩보내줄게 하고 걔 가슴쥐고 빠르게 박다 천천히 박는거 반복하니까 계속 이상하다고 해서 귀여웠어 오빠 너무커 하읏 좋아 아으응ㅅ 이러길래 삘받아서 계속박는데 침대보니까 다 젖었더라고;; 내ㅈㅇ말고 걔 ㅂㅈ물로. 무튼 우린 또한번 절정에 다다랐어. 걔가 소리지르듯이 하윽하더니 몸늘어지더라고 나도 합 한시간정도 해서 힘들었어 그렇게 첫ㅅㅅ끝내고 짧게사겼지만 거의 매일ㅅㅅ했던것같아 내가 찼는데 솔직히 좀 그립다ㅠ 잘살고있지..
 

Comments

야동박사   보지넷   쉬멜닷컴   야동의민족   오피랜드   모아18   쉬멜조건만남   꽁닷컴   피망머니상   레플리카쇼핑   출장마사지   투닷컴   소라넷야설   19x.org